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술이 안 깨” 이수민, 오후 4시 숙취운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배우 이수민이 숙취 운전 의혹을 불러일으키는 사진을 게재해 논란이다. SNS 캡처
배우 이수민이 숙취 운전 의혹을 불러일으키는 사진을 게재해 논란이다.

7일 이수민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아 술이 안 ㄲ(깨)”라는 글과 함께 운전 중인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운전석에서 신호 대기 중인 듯한 모습이 담겼다. 그는 운전 중 술이 깨지 않는다는 말로, 숙취 운전에 대한 의혹을 불러일으켰다.

또 사진 아래쪽에는 차의 핸들이 보이는 만큼 운전석에서 찍은 사진으로 보이는데, 해당 사진 또한 운전 중 휴대전화 사용은 도로교통법 49조 위반으로 불법에 해당한다.

한편 이수민은 2007년 SBS 드라마 ‘미워도 좋아’로 데뷔했으며 2012년 Mnet 예능 프로그램 ‘음악의 신’에 출연해 얼굴을 알렸다. 또 ‘막돼먹은 영애씨’ 시즌 15, 16에 출연하기도 했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