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성유리, 육아 중 이효리 방송보고 오열…무슨 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가수 이효리가 ‘서울체크인’을 본 성유리의 반응을 전했다.

8일 공개된 티빙 ‘서울체크인’에서 이효리는 포스터 촬영을 위해 성수동을 찾았다.

이날 이효리는 ‘서울체크인’을 본 주변인들의 반응을 전하며 성유리에게도 문자를 받은 사실을 공개했다.

그는 “애기 젖 주면서 보고 있는데 오열했다면서 ‘우리 아직 젊지?’ 이렇게 왔더라”고 말했다.

이어 “변해버린 세상에 자기 혼자 그대로인 것 같은 느낌을 누구나 받는 것 같다. 세상이 너무 빠르게 변하니까. 내 마음은 옛날 그대로인데”라고 덧붙였다.

한편 ‘서울체크인’은 ‘서울에서 스케줄을 마친 이효리가 어디서 자고 누구를 만나고 어디를 갈까’라는 호기심에서 출발한 리얼리티 콘텐츠로, 지난 1월29일 파일럿으로 한 차례 공개된 바 있다. 또한 MBC ‘무한도전’ ‘놀면 뭐하니?’의 김태호 PD가 이효리와 재회했다는 점에서도 더욱 화제가 됐다. 8일 오후 4시 정규 편성 이후 첫 회가 공개됐다.

김민지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