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대만 사위’ 구준엽 “죄송합니다” 돌연 사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그룹 클론 출신 가수 구준엽(왼쪽)이 대만 유명 배우 쉬시위안과 백년가약을 맺은 것으로 알려졌다. 구준엽은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저 결혼합니다”라며 “20년 전 사랑했던 여인과 매듭 못 지은 사랑을 이어 가려 한다”고 남겼다. 연합뉴스·서울신문DB
‘대만 사위’ 클론 구준엽이 클럽 공연 연기로 사과의 뜻을 전했다.

구준엽은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죄송합니다. 오늘 공연은 모든 고객들의 건강을 생각하는 클럽 측의 의견으로 부득이하게 취소하고 다음주 4/15로 연기됐습니다 . 다음 주에도 많은 분들의 관심 부탁드립니다. 일주일 연기된 만큼 더 많은 준비를해서 가겠습니다!”라고 적고 연기된 포스터를 공개했다.

구준엽은 이날 대만 타이베이 110 타워 내 클럽에서 DJ 라이브 공연을 진행할 예정이었다. 이번 행사는 공연 당일 클럽 입장권이 매진되면서 구준엽의 중화권 인기를 입증했다.

구준엽이 DJ로 출격하는 이 클럽은 2018년 오픈, 세계 100대 클럽 순위에서 지난 2021년 48위에 오르는 등 글로벌한 인기를 끌고 있는 곳이다. 해당 건물 7층과 8층에 마련돼 실내 면적 200평을 확보했으며 세계적인 DJ들도 초청돼 라이브 공연을 이어간 핫한 플레이스로도 잘 알려져 있다. 보도에 따르면 현지에서도 “서희원의 남편을 보고 싶어하는 팬들의 관심이 뜨겁다”라는 반응이 더해졌기에 아쉬움은 커졌다.

구준엽은 지난 3월 대만 톱 여배우 서희원과 재결합, 결혼을 발표하며 화제를 모았다. 두 사람은 대만에서 혼인신고를 마치고 서희원에 집에 함께 머무르고 있다.


김유민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