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TV 하이라이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전설의 춤꾼 ‘우리말 겨루기’
‘명예 달인’ 영광의 주인공은


●우리말 겨루기(KBS1 저녁 7시 40분)

‘전설의 춤꾼’ 기획으로 춤으로 한 시절을 풍미했던 춤꾼들과 함께한다. 1세대 걸그룹 서울시스터즈의 가수 옥희와 희극인 대표 춤꾼 김지선, 원조 희극인 댄스 그룹 틴틴파이브의 홍록기와 표인봉, 90년대 최고의 가수와 안무가였던 김현정과 홍영주, 마지막으로 그 시절 춤꾼들의 우상이었던 현진영과 비보이 출신 가수 KCM이 팀을 이룬다. 김지선은 몇 년 전 현진영과 함께 ‘흐린 기억 속의 그대’에 맞춰 춤췄던 일화를 공개하며 현진영과 그때를 재현한다. 현진영은 아내의 적극 권유로 출연하게 됐다면서, 정답을 맞히고는 아내에게 당당하게 영상 편지를 보낸다. 이날 오랜만에 ‘우리말 명예 달인’이 탄생하는데 상금과 명예를 모두 거머쥔 두 춤꾼은 누구일지 관심이 쏠린다.

2022-04-11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