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손예진 손 꼭 잡은 현빈…신혼여행 목격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11일(현지시각) 미국 로스앤젤레스 톰브래들리 공항에 배우 현빈과 손예진이 도착했다. /인스타그램 @beanhandhk
배우 현빈과 손예진이 신혼여행을 위해 미국 로스앤젤레스(LA) 공항에 도착하자 현지 팬들이 몰려들었다. 두 사람은 LA와 하와이, 뉴욕 등에서 신혼여행을 즐긴 뒤 입국할 것으로 전해졌다.

12일 소셜미디어에는 톰브래들리 국제공항에 도착한 현빈과 손예진의 모습을 담은 다수 영상이 올라왔다.

두 사람이 카트를 밀며 입국장에 모습을 드러내자 공항은 이내 소란스러워졌다. 현지 팬으로 보이는 이들은 영어로 “축하한다”고 말했고, 일부는 현빈에게 선물을 건네기도 했다. 손예진은 여러 번 고개를 숙이며 인사했고, 현빈은 영어로 “감사하다”고 화답했다.

손예진의 카트가 바닥에 걸리자 현빈이 즉각 허리를 숙여 이동을 도왔다. 이 모습이 담긴 영상을 올린 네티즌은 ‘허스밴드(남편·Husband)’와 ‘현빈’의 이름을 섞은 “허스빈(HusBin)”이라고 부르며 “자상하다”고 말했다.

공항을 나와서도 현빈은 손예진을 챙겼다. 현빈은 전화 통화를 하면서도 계속 사진을 찍는 현지 팬들을 향해 자제해 달라고 요청했고, 손예진을 자신 쪽으로 끌어오는 모습도 영상에 담겼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