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여배우 만지며 “좋았어요?” 84세 명배우 기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프랭크 란젤라
배우 프랭크 란젤라(84)가 성추행 가해 의혹을 받고 있다고 데일리메일 등 외신이 12일(현지시간) 전했다.

란젤라는 넷플릭스 ‘어셔 가의 몰락(The Fall of the House of Usher)’ 촬영 중 성추행 의혹이 제기돼 조사를 받고 있다.

그는 캐나다 브리티시컬럼비아주에서 부적절한 행동을 한 혐의로 기소됐지만 이 프로젝트에서 해고되거나 정직되지는 않았다고 제작진이 TMZ에 밝혔다.

그는 성적 함축이 있는 농담을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대본 리딩 중 여자 여배우의 다리를 만지며 “좋았어요?”라고 농담을 했다.

이번 주에는 란젤라의 촬영 분량이 없어 작품 제작은 수사의 영향을 받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극 중 란젤라는 로데릭 어셔 역을 맡았다.

란젤라는 2002년 제56회 토니상 남우조연상, 2007년 제61회 토니상 남우주연상, 2021년 제27회 미국배우조합상 영화부문 앙상블상 (트라이얼 오브 더 시카고 7) 등을 수상했다.

김유민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