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신화 김동완 “안 꺼져?” 팬들에 물 뿌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김동완이 집 앞까지 찾아온 팬들에게 욕하며 물을 뿌렸다는 의혹을 해명했다.

김동완은 14일 방송된 KBS 2TV ‘팬심자랑대회 주접이 풍년’에 출연했다.

신화창조는 팬들이 한여름에 집으로 찾아가자 김동완이 물을 뿌리며 욕을 했다고 흑역사를 폭로했다. 그는 “동완 오빠가 나온다고 하면 팬들도 증발했다. 숨어 있었다”며 “방송인데 욕해도 되냐. 야 이... 안 꺼져?”라고 당시 김동완이 했다는 욕설을 밝혔고, 몰래 그 모습을 지켜보고 있던 김동완은 당황하며 부인했다.

김동완은 “예전에 물 뿌릴 때 ‘우리 공주님들 빨리 집에 돌아가세요. 더위 먹습니다’ 그랬다. 꽃에 물을 준 거다”며 집 앞으로 찾아온 팬들에게 욕을 하며 물을 뿌렸다는 팬의 폭로를 반박해 웃음을 자아냈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