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故최진실 딸’ 최준희, 20살의 ‘파격 노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故최진실의 딸 최준희가 파격 노출의상을 선보였다. SNS 캡처
故최진실의 딸 최준희가 파격 노출의상을 선보였다.

최준희는 15일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발가락 빵꾸 뿡”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공개했다.

최준희는 소파에 앉아 아찔한 의상을 입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때 최준희의 엄지 발가락 부분에 구멍이 나 있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최준희는 2003년 생으로 올해 스무살이 됐다. 최근 와이블룸과 전속계약을 체결하며 연예계 활동을 예고했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