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장성규, 초면인 팬에 욕한 사연 “마음 무거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장성규. 사진=인스타그램
방송인 장성규가 팬과의 유쾌한 팬 서비스를 했던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16일 장성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팬께서 원하시면 다 해드리고 싶은 내 마음. 하지만 이런 요청은 자제 부탁요. 마음이 무거워지니까 #팬 서비스 #욕 서비스”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장성규가 팬과 나눈 대화 내용이 담겼다. 

한 팬이 장성규에게 “정말 팬입니다. 한 번만 욕해주세요”라고 요청했고, 이에 장성규는 “초면에 어찌 욕을 하니 ××야”라고 답했다. 그러자 이 팬은 “사랑합니다 ××야. 소원 들어주셨네요. 복 받으실 거에요”라며 기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장성규는 MBC FM4U ‘굿모닝FM 장성규입니다’의 DJ를 맡고 있으며 SBS ‘꼬리에 꼬리를 무는 이야기’ 등 다양한 프로그램에 출연 중이다.


임효진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