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묻히는 느낌 싫어”…슈가 불화설 불렀던 황정음 인터뷰, 아유미 반응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걸그룹 슈가 출신 방송인 아유미가 불화설에 대해 해명했다.

지난 18일 방송된 tvN 예능 ‘프리한 닥터 M’에는 아유미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한 연예부 기자는 “2004년 황정음이 슈가를 탈퇴하면서 ‘아유미만 잘 됐다. 누구한테 묻히는 느낌이 싫어 슈가를 하고 싶지 않았다’는 뉘앙스의 인터뷰가 나오면서 슈가의 불화설이 기정 사실화됐다”고 언급했다.

이에 아유미는 “황정음은 성격 자체가 쿨하고 솔직하다”며 “어떻게 보면 좋은 면도 있지만 자칫 오해를 받기 쉬운 성격”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황정음이) 악의 없이 솔직하게 이야기를 했는데, 기사가 너무 이상한 쪽으로 가다 보니 우리 사이가 나쁜 것처럼 루머가 돌았다”며 “우리는 불화가 없다. 서로 진짜 사이좋고 지금도 자주 연락한다. 단톡방도 있다”고 강조했다.

아유미는 슈가 멤버들의 근황도 공개했다. 그는 “정음이는 최근 둘째를 낳고 몸조리를 열심히 하고 있다. 수진이도 아기 엄마로 열심히 살고 있다. 혜승이는 스크린골프장을 운영하며 각자 열심히 살고 있다”고 전했다.

김민지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