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전 걸그룹 멤버 “전 남친 바람나서 헤어졌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걸그룹 레인보우 출신 가수 조현영이 전 남자친구와의 일화를 공개했다. 유튜브 캡처
걸그룹 레인보우 출신 가수 조현영이 전 남자친구와의 일화를 공개했다.

조현영은 최근 유튜브 채널 ‘그냥 조현영 [Just hyunyoung]’에 ‘PD야.. 이 썰은 너만 알고 있어야 된다’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영상에서 한 네티즌은 “이전까지 6회의 연애 중 3회가 바람으로 인한 이별이었다. 계속되는 바람과 이별 때문에 더이상 여자친구를 믿지 못하게 되고 트라우마로 인해 마지막 연애마저 실패했다. 이제 나보다 급이 높아 보이는 사람은 애초에 거들떠보지도 않는다”라며 조현영에게 고민 상담을 요청했다.

조현영은 “자존감이 너무 낮아져 있는 상태가 문제인 것 같다. 특히 ‘급이 높아 보이는 사람은 거들떠보지도 않는다’라는 말이 이상하게 들렸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급을 나눈다는 거 자체가 이미 자신의 급을 이만큼 낮추고 있다는 거다”라며 “바람 때문에 헤어졌다고 해서 자신이 이상하다고 생각할 필요는 없다”라고 조언했다.

또 자신의 과거 일화를 밝히기도 했다. 조현영은 “나도 내 남자친구가 바람이 나서 헤어진 적이 있다. 근데 나는 그때 그 사람이 불쌍했다 어떻게 그런 순간의 실수로 인해서 나 같은 여자를 놓치나”라고 말했다.

이어 “자존감을 낮추는 대신에 조금 더 나은 사람이 되려고 노력은 해야 한다. 목표를 설정하고 그 성과를 얻어봐라. 성공했을 때 오는 성취감으로 자존감이 많이 올라간다”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내가 무엇이든 할 수 있는 사람이라는 생각을 가질 수 있도록 노력해야 한다. 남이 아무리 좋은 말 해 준다고 해도 절대 변하지 않는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조현영은 2009년 걸그룹 레인보우를 통해 얼굴을 알렸다. 레인보우가 해체된 후 자신의 유튜브 채널과 인스타그램을 통해 시청자들과 꾸준히 소통하고 있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