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김준호 “김지민과 매일 뽀뽀…담배 끊었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개그맨 김준호가 김지민과의 열애 뒷이야기를 털어놨다.

지난 19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서는 김준호와 김지민의 열애 소식에 대해 탁재훈,이상민,임원희가 김준호에게 질문을 쏟아내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탁재훈은 김지민과 열애 소식이 전해진 김준호에게 “너는 왜 왔냐, 습관적으로 방송을 하네”라고 말하며 장난스럽게 농담을 던졌다. 이에 김준호는 “형님들, 축하해주셔야죠”라고 답하며 화기애애하게 분위기를 이끌었다.

이상민은 김준호에게 “우리가 어릴 때는 여자친구 없을 것 같은 애가 여자친구 생기면 ‘잘 나가냐?’라고 물어보고는 했다”라고 말했고,김준호는 “인형을 안고 있으면 좋더라고요”라고 얘기하며 김지민과 연애 중인 근황을 전했다.그러면서 “(요즘) 들떠 있는 기분이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탁재훈은 또한 “뽀뽀는 원 없이 하겠다”라고 농담을 하기도.김준호는 이런 짓궂은 장난에도 “누가 저번에 언제 뽀뽀했냐고 하는데 ‘매일 뽀뽀하는데 뭔 언제인 줄 아냐?’라고 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김준호는 김지민과 연애를 시작하게 된 뒷이야기를 털어놓기도 했다.그는 “예전부터 썸 비슷하게 제가 어필했는데 정확하게 남자답게 ‘우리 사귀자’고 고백했다”라고 얘기했다.

이어 “지민이가 선후배 관계로 의리가 있었다”라며 “사무실 힘들 때마다 걔가 계속 남아줬다”라고 말했다.그러면서 “그 이후에 시간이 지날 때마다 점점 여자로 보이더라”라고 말하기도.

김준호는 또한 “(김지민과 만남을 위해) 지민이가 좋아하는 거는 다 했다”라며 “사귀기도 전에 연초를 끊었고, 옷도 안 샀는데 사고 그랬다”라고 말하며 김지민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내 시선을 모았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