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제시, 입술 성형 의혹에 “나올 때마다 괴물 된다고…”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가수 제시가 입술 성형 의혹을 해명했다.

지난 20일 방송된 Mnet ‘TMI SHOW’에서는 제시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제시는 “제가 입술 필러를 엄청 많이 맞은 줄 아시는데 (예전에 맞은) 필러가 남아있는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사람들이 나올 때마다 계속 괴물이 된다고 하더라. 맞고 싶어도 더 맞을 시간이 없다”고 해명했다.

그러면서 “메이크업을 지우면 원래 사이즈다”고 말하며 영상을 통해 메이크업 전 모습도 공개했다.

제시는 립 라이너로 오버라인 입술을 그린다며 “입술이 3배로 커진다”고 밝혔다.

또한 제시는 자신의 남다른 볼륨감에 대해 “사람들에게 말하고 싶은게 나는 정말 큰 B컵이나 작은 C컵 정도”라며 “수박처럼 생각하는데 아니다. 배 아니면 사과 정도”라고 설명했다.

이에 MC 붐은 “지금 좋아하는 과일 이야기 하는 것”이라고 수습해 웃음을 안겼다.

김민지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