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조현영 “딘딘과 키스신? 1억 주면 할 수 있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걸그룹 ‘레인보우’ 조현영이 솔직한 입담을 뽐냈다.

지난 21일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는 가수 겸 배우 조현영이 출연해 거침없고 솔직한 생각을 밝혔다.

이날 DJ 김신영은 조현영이 지난 6일 발매한 신곡 ‘천일홍’ 작사·작곡·피처링에 절친 딘딘이 참여한 것과 관련해 “곡 작업하면서 ‘이 친구 괜찮은 친구네’하고 느꼈을 때가 있었냐”고 물었다.

이에 조현영은 “곡 작업 전부터 딘딘이 괜찮은 친구인지는 알고 있었다. 하지만 작업하면서 짜증나기도 했다. 싸우기 직전까지 갔다”고 털어놔 웃음을 안겼다.

그러면서도 “딘딘은 노래는 잘 못해도 음악은 정말 잘 만드는 것 같다”고 칭찬했다.

이런 와중에 딘딘과 키스신 찍기와 딘딘이 자신의 결혼식에서 울면서 축가 부르기 중 선택을 하는 밸런스 게임 코너에서 조현영은 축가 부르는 것을 택했다.

이에 김신영은 “만약 딘딘과 키스신을 찍어서 100억을 준다면?”이라고 물었고 조현영은 “그럼 찍는다. 1억만 줘도 찍을 것이다”라고 말해 폭소케 만들었다.

김민지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