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신현빈 “친구 동생 딘딘, 5세부터 엄청 귀여웠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배우 신현빈. 최성현스튜디오 제공
배우 신현빈이 친한 친구의 동생인 래퍼 딘딘의 어린 시절을 회상했다.

신현빈은 25일 오전 방송된 SBS 파워FM ‘박하선의 씨네타운’에서 “딘딘의 둘째 누나와 학창시절 친구다, 나는 어렸을 때부터 친구였다, 초등학교 때, 10세 때부터 친구다, 딘딘을 다섯 살인가 그 때부터 봤다, 진짜 아기일 때 엄청 귀여웠다”고 말했다.

이어 신현빈은 딘딘이 방송에서 밝힌 자신의 미담에 대해서도 밝혔다. 앞서 딘딘은 누나에게 구박을 받을 때 누나 친구인 신현빈이 이를 말려줘 고마움을 느꼈다고 알린 바 있다.

신현빈은 “열 살이니까 그때부터 봤었고 누나들이 둘이 있고 막내 동생이 장난도 치고 나이 터울도 있고 하니 까불어서 혼도 나고 해서 내가 그랬었나보다, 내가 말렸던 기억은 나지 않는데 본인에게 크게 남았는지 얘기해주더라, 고맙다 미담을 얘기해줘서”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딘딘은) 어렸을 때부터 귀엽고 까부는데 밉지 않았다, 사이좋게 지내 온 친구 동생이다”라고 덧붙였다.

이날 ‘씨네타운’에는 티빙 새 오리지널 시리즈 ‘괴이’의 주연 구교환, 신현빈이 출연했다. ‘괴이’는 오는 29일에 처음 공개된다.

이범수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