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레이싱모델 소희, 서킷을 빛낸 ‘D컵 볼륨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팬들에게 기쁨을 선사하겠다”

지난 24일 경기도 용인시 에버랜드 스피드웨이에서 ‘2022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개막전이 열렸다.

이날 스포츠 프로토타입 컵 코리아의 대표모델로 나선 레이싱모델 소희는 화사한 미소로 팬들의 플래시 세례를 받았다.

2020년에 모델 활동을 시작한 소희는 슈퍼레이스를 비롯해 서울오토살롱 등 굵직한 행사에서 진행을 맡으며 매력을 발산했다.

172cm의 큰 키와 D컵의 볼륨감 넘치는 라인 그리고 팬 친화적인 매너로 인기가 높은 소희는 “수많은 팬을 보니 반가웠다. 그만큼 책임감도 크다”라며 “다양한 팬서비스로 스피드웨이를 찾은 관객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하고 싶다”라고 각오를 전했다.

스포츠서울 제공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