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53세’ 김혜수 맞아? 무에타이 체육관 포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김혜수가 무에타이를 배우면서 운동을 하는 일상을 공개했다.

배우 김혜수는 2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무에타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한 사진에는 편안한 차림에 머리에 두건까지 두른 김혜수의 모습이 담겨있다. 김혜수는 손에 글러브를 착용하고 강렬한 눈빛으로 강사를 노려보고 있다.

타이어 위에 올라가 훈련을 하고 링 위에 올라가 배운 실력을 뽐내는 등 김혜수의 프로페셔널한 면모가 감탄을 자아낸다.

한편 김혜수는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소년심판’에 출연했다. ‘소년심판’은 소년범을 혐오하는 판사가 한 지방법원 소년부에 새로 부임하면서 벌어지는 휴먼 법정 드라마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