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구혜선, 故이외수 추모 “따뜻한 천재, 내 벗”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겸 영화감독 구혜선이 고(故) 이외수를 추모했다.

구혜선은 4월 26일 개인 SNS에 과거 이외수와 함께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구혜선은 이외수와 한 공간에서 그림을 그리고 이외수는 글을 쓰고 있다.

구혜선은 “선생님은 어여쁘게 앉아 글을 쓰셨고 저는 그림을 그리던.. 2012년 새벽 어느날. 돌로 깎은 낙관을 만들어 선물해주시던 따뜻한 천재. 선생님이 나의 벗이라 행복했습니다. 외수 선생님. 존경합니다.사랑합니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한편 이외수는 25일 향년 76세로 별세했다. 과거 위암 판정을 받은 후 건강을 회복했던 그는 2020년 3월 뇌출혈로 쓰러져 재활에 힘써왔고 올해 초에는 코로나19 후유증으로 폐렴 투병 중이었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