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솔로’ 미연 “기존 (여자)아이들과는 다른 음악, 새로운 모습 위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여자아이들 미연. 큐브엔터테인먼트
그룹 (여자)아이들 미연이 솔로 데뷔곡에 대해 설명했다.

(여자)아이들 미연은 27일 오후 서울 마포구 양화진길에 위치한 한 카페에서 첫 번째 솔로 앨범 ‘마이’(MY) 발매 기자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미연은 첫 솔로 앨범에 대해 “제 이름이 미연이라 이니셜에서 따온 의미다”라며 “그리고 나라는 중의적 의미도 포함해서 ‘마이’라고 짓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번 타이틀곡은 ‘드라이브’다. 이에 대해 “기존 아이들이 했던 음악과 다르고, 그동안 제가 불러온 음악과도 거리가 있다고 생각했다”라며 “이번에는 새로운 모습, 편안한 모습을 보여드리려고 해서 거기에 알맞는 곡이 아닐까 생각해서 정하게 됐고, 봄날씨와도 잘 어울린다고 생각해서 고르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누군가를 위해서가 아닌 나를 위해서 나아가겠다는 가사가 좋게 다가왔다”라며 “이 내용이 곡을 통해 전달해 드리고 싶은 부분이다”라고 했다.

한편 미연의 미니 1집 ‘마이’는 미연의 약자 ‘MY’와 ‘나’라는 의미를 포괄한 중의적 표현으로, 미연 그 자체로 가득 채운 앨범이다. 보고 있으면 미소 짓게 하고 존재만으로도 행복을 전하는 미연의 이야기를 담았다.

타이틀곡 ‘드라이브’(Drive)는 자신의 색을 지키며 흔들림없이 곧게 나아가려는 마음을 잃지 않는 우리들의 모습을 그려낸 곡이다. 기타 사운드가 감성적인 분위기를 자아내는 록 장르 노래다.

이범수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