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金20개’ 연금부자 박태환 집 최초공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전 수영선수 박태환이 집을 공개했다.

박태환은 지난 27일 방송된 채널A ‘요즘 남자 라이프-신랑수업’에 합류했다.

올해 나이 34세 박태환은 184cm 키에 74kg, O형 프로필에 자가를 보유한 국가대표라고 소개했다. 그가 보유한 메달은 총 37개로, 그 중 금메달만 무려 20개라고. 박태환은 “연금은 매달 나오고 그 뒤에 시합을 나가면 최고점에 도달해서 현금이 따로 나온다”라고 밝혀 부러움을 자아냈다.

박태환은 결혼 의지를 드러내기도 했다. 그는 “저는 결혼을 빨리 하고 싶었다. 25살에 하고 싶었는데 타이밍을 잘 못맞추다 보니까 결혼을 못했다. 어머니가 요즘에는 (결혼에 대해) 말씀을 하신다”면서 “마흔 전에는 결혼하는 게 목표다. 아무래도 불 꺼진 집에 혼자 들어가면 마음이 많이 허하더라. 그럴 때 누군가 있으면 안정도 되고 좋겠다고 생각한다”라고 털어놨다.

시티뷰가 돋보이는 집도 공개했다. 넓은 거실과 호텔처럼 정돈된 안방과 옷방 등이 눈길을 끌었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