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박진영, 드라마 ‘마녀’ 男주인공 됐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배우 박진영. BH엔터테인먼트
갓세븐 멤버이자 배우 진영(박진영)이 ‘마녀’의 주인공이 된다.

‘마녀’는 강풀 작가가 그린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하는 드라마. ‘마녀’라 불리는 여자를 사랑한 남자의 이야기를 담는다.

박진영은 극중 이동진을 연기한다. 통계학 전공으로 대학을 졸업하자마자 업계 최고의 대우를 받는 데이터마이너로서 샤인 솔루션에 스카웃된 인물이다.

박진영은 2012년 ‘드림하이 시즌2’로 데뷔해 ‘남자가 사랑할 때’(2013) 등에 출연했고, ‘사랑하는 은동아’(2015)와 ‘푸른바다의 전설’(2016)에서는 각각 주진모와 이민호의 아역을 맡아 인상 깊은 연기를 보여줬다.

tvN ‘사이코메트리 그녀석’에서는 사이코메트리(접촉으로 기억과 과거를 읽어내는 초능력) 능력을 갖춘 주인공 이안 역을 맡아 열연하며 배우로서의 가능성을 증명했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