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48세 김제동 “사랑 찾고파” 고독한 집 공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방송인 김제동(48)이 “이젠 사랑을 찾고 싶다”고 밝혔다.

1일 방송되는 SBS ‘집사부일체’는 유현준 사부에게 건축 의뢰를 한 클라이언트 K를 만나 공간을 처방해본다. 클라이언트 K는 바로 김제동이었다.

김제동은 자신만의 공간을 이제는 사랑을 부르는 공간으로 탈바꿈시켜 사랑을 찾고 싶다며 자신의 집 사진을 공개했다.

고독의 기운이 강하게 느껴지는 집 분위기에 멤버들과 사부는 처방에 진땀을 흘렸다고 전해져 웃음을 자아낸다.

유현준은 집 분위기를 바꿀 수 있는 방법과 싱글들을 위한 소개팅 필승 비법을 전수했다. 제작진은 “성공률 100%의 데이트 장소부터 테이블 세팅, 앉는 구도까지, 그 무엇보다 유익한 사랑과 공간에 대한 이야기를 풀어냈다”며 본방송에 대한 기대를 자아냈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