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암으로 사망한 유명 배우 “끝까지 싸웠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미국 TV시리즈 ‘ER’의 배우 조사라 지나로(48)가 암으로 투병하다 사망했다.

남편 매트 보가도는 SNS를 통해 “2022년 4월 27일, 제 아내 조사라 지나로의 사망 비보를 전하게 돼 슬프다. 조사라는 용감하게 암과 싸웠고, 가족과 함께 있기 위해 집에 왔다”라며 부부와 두 아이의 사랑스러운 모습이 담긴 사진을 공개했다.

그는 “조사라는 놀라운 아내, 어머니, 예술가, 그리고 친구였다. 아름답고 친절한 영혼을 가졌으며 마지막 순간에도 계속 싸웠다”라며 “그녀는 평화롭게 잠들어 있고 영원히 기억될 것이다. 저와 아이들은 그녀가 우리 마음 속에 있고 우리를 모든 걸음걸이로 인도하고 있다는 것을 알면서도 매우 그리워할 것”이라며 애도했다.

고인은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출신으로 콜롬비아에서 외교관의 양녀로 자랐고 ‘ER’ 외에도 드라마 ‘저징 에이미’, ‘스트롱 메디신’ 등에 출연했다. 드라마 ‘패이션스’를 통해 2006년 GLAAD상 후보에 올랐다.

단편 영화도 제작했으며 앤 해서웨이, 매기 질런홀 등과 함께 영화 올리버 스톤 감독의 영화 ‘월드 트레이드 센터’에도 출연했다.


김유민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