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만화주인공 외모로 축구…안정환 아들 근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전 축구선수 안정환 아내 이혜원이 아들 안리환 군의 근황을 공개했다.

이혜원은 지난달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주말 아침부터 아들 축구 보러 갑니다. 전 축구선수와”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아들의 축구 경기를 응원하기 위해 운동장을 찾은 안정환·이혜원 부부가 담겼다. 안리환 군은 유니폼 차림으로 뒤를 돌아보며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2008년생인 안리환 군은 올해 14살이다. 이혜원은 “딸도 축구 캡틴. 그러나 못 오게 하는 딸. 엄마 손에는 늘 약통. 스프레이 파스. 너희가 좋다면 아침잠 반납. 엘리트 아니고 취미 축구”라고 적으며 자녀의 근황을 전했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