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장윤정, 걸어다니는 중소기업…“그래서 회장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코미디언 김숙이 같은 회사 소속인 가수 장윤정의 존재감을 극찬했다.

지난 1일 방송된 KBS 2TV 예능물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이하 ’당나귀 귀‘)’에는 트로트 가수 장윤정이 막내 보스로 합류했다.

이날 장윤정은 ‘장회장’이라고 불리는 데 대해 “예전에 걸어다니는 중소기업이라고 해서 주변에서 장난처럼 부른 게 별명이 됐다”라고 말했다.

장윤정과 같은 소속사인 김숙도 ‘장회장’이라는 수식에 대해 거들었다.

김숙은 “장윤정과 같은 회사인데 장회장님이 빠지면 회사가 휘청인다. 기둥 하나가 빠진다”라며 “그에 비하면 난 개미”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민지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