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최준희, 엄마 ‘故최진실’과 판박이 외모 ‘깜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故최진실의 딸 최준희가 엄마를 닮은 미모로 모두를 놀라게 했다. SNS 캡처
故최진실의 딸 최준희가 엄마를 닮은 미모로 모두를 놀라게 했다.

최준희는 3일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태생이 들꽃이라”라며 사진을 게재했다.

최준희는 꽃이 가득한 배경을 뒤로 하고 꽃 한 송이를 입에 물고 있는 모습이다.

그는 “내가 제일 좋아하는 건 한 번 깼다가 다시 자는 잠이랑 이불. 감동이야”라는 휴대폰 문구도 올리며 감성을 더했다.

최준희는 또렷하고 시원한 이목구비로 어머니인 배우 최진실의 젊은 시절을 떠올리게 했다.

한편 최준희는 최근 이유비 소속사 와이블룸과 전속계약을 체결, 연예계 활동을 예고했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