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함소원, 베이비시터 월급 공개 “300만원 이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탤런트 함소원(46) 남편 진화(28)가 베이비시터에게 월급 주는 장면이 공개됐다. 유튜브 캡처
탤런트 함소원(46) 남편 진화(28)가 베이비시터에게 월급 주는 장면이 공개됐다.

최근 진화는 유튜브 채널 ‘진화&마마TV’에 ‘이모님의 냉면 레시피 공개. 아무데도 가지 마세요’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영상에서 함소원이 배고프다고 하자, 베이비시터는 냉면을 만들었다.

진화는 뒷정리를 하는 베이비시터에게 “오늘 몇 일이냐”고 물었다. “21일”이라고 하자, 진화는 “이번 달 (월급) 얼마 드려야 해요?”라고 물었다.

베이비시터는 “빨간 날도 있고 해서 안 셌다”며 “아마 300 좀 넘을 걸?”이라고 답했다.

진화는 자막으로 ‘이모님이 말씀하시는대로 드린다’며 ‘내가 단 한 번도 금액을 정한 적이 없다’고 덧붙였다.

이후 진화는 은행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베이비시터에게 월급을 송금했다. 베이비시터는 함소원 딸 혜정과 함께 중국어로 “고맙다”고 인사했다.

한편 함소원은 2017년 18세 연하 중국인 진화와 결혼했다. 다음 해 딸 혜정을 얻었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