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싸이 “모르는 번호로 온 문자…BTS 슈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싸이(PSY)가 BTS 슈가 섭외 비하인드를 공개했다. 방송 캡처
싸이(PSY)가 BTS 슈가 섭외 비하인드를 공개했다.

최근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아는 형님’(이하 ‘아형’) 에는 가수 싸이가 출연했다.

싸이는 자신의 회사 ‘피네이션’의 수장으로서 역할에 대해 “여러가지가 있겠지만 아티스트들에게 보탬에 되려고 노력하는 편이다. 얼마 전 헤이즈 ‘헤픈 우연’ 뮤비에 내가 어렵게 송중기씨를 섭외했다. 나는 아티스트가 ‘이번 뮤비에 저 사람’이라고 하면 손에 발이 되도록 부탁한다”고 말했다.

싸이는 이번에 출시하는 새 앨범에 출연하는 톱스타에 대해서도 자랑했다.

그는 “곡도 그 친구랑 나랑 공동으로 만들고 피처링도 했고 뮤비에도 출연했다”고 했다. 싸이가 자랑한 ‘그 친구’는 바로 BTS 슈가였다.

싸이는 “되게 신기했던 건 저 친구(BTS)들이 가끔 인터뷰에서 그런 말을 한 적이 있다. 나한테 ‘물꼬를 터줘서 고맙다’고. (날) 챙겨줘서 고맙하는 생각만 가졌는데 모르는 번호로 문자가 온거다. ‘선배님 저 슈가인데 연락을 달라’고”라고 설명했다.

이어 싸이는 “슈가를 만났는데 이 친구가 퍼포머이지만 곡도 잘 쓰더라. 아이유, 헤이즈랑 한 적도 있다. 자기 프로듀싱 프로젝트의 일단락으로 내게 곡을 주고 싶다고 했다. 그때 저 반주를 갖고 왔다. 이 곡을 불러주실 수 있냐고 해서 내가 ‘뭐든 못부르겠냐’고 했다”고 회상했다.

그러면서 싸이는 “왕래를 하다 같이 작업하고 피처링도 하고 하게 됐다. 이 자리를 빌어 고맙다는 말을 하고 싶다”고 말했다.

한편, 싸이는 지난 29일 정규 9집 ‘싸다9’를 발매했다. 메인 타이틀곡은 ‘댓 댓 (That That) 으로, 싸이와 방탄소년단 슈가가 공동 프로듀싱하고, 작사, 작곡, 편곡을 함께해 화제를 모았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