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TV 하이라이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골때녀’ FC아나콘다 팀 출격
보양식·게임 즐기며 우정 여행


●골 때리는 외박(SBS 밤 10시 40분)

연중무휴 바쁘게 달려 휴식이 필요한 스타들이 소원성취 여행을 떠난다. 이들의 특별한 여행을 더욱 유쾌하게 전할 MC 겸 여행 친구로 코미디언 이수근과 이진호, 그룹 슈퍼주니어의 가수 규현이 함께한다. 첫 손님으로는 예능 ‘골 때리는 그녀들’에서 최약체라는 평가를 받았음에도 불굴의 집념을 보여 주며 시청자에게 감동을 선사한 FC아나콘다 팀이 나선다. 이들은 훈련 뒷이야기를 공개하기도 하고, 낯선 여행지에서 제철 보양식을 즐기며 전패의 수모를 씻어 내는 한풀이 여행을 했다고 한다. 또 ‘계룡후레쉬’ 팀과 대결하며 축구를 향한 식지 않는 열정도 보여 준다. 경기를 치르며 끈끈하게 다져진 이들의 우정이 이번 여행에 기대를 품게 한다.

2022-05-04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