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하버드’ 신아영, 결혼 4년 만에 알려진 소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하버드 출신 방송인 신아영(35)이 임신 소식을 알렸다. 

신아영의 소속사는 4일 현재 임신 초기로 SBS 새 예능 ‘골 때리는 외박’에서 이 같은 소식을 알릴 예정이라고 밝혔다.

신아영은 지난 2018년 미국 뉴욕에서 금융업에 종사하는 두 살 연하의 하버드 대학교 동문과 결혼했다. 신아영의 임신은 결혼 4년 만이다.

한편 신아영은 2013년 SBS ESPN(현 SBS 스포츠)에 스포츠 아나운서로 입사했다. 이후 SBS Sports ‘EPL리뷰, 프리뷰’, ‘베이스볼 S 시즌2’, ‘스포츠센터’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얼굴을 알렸다. 특히 2014년 케이블채널 tvN ‘더 지니어스 : 블랙가넷’으로 큰 사랑을 받았다.

2015년 계약 만료로 퇴사 후에는 프리랜서로 전향했다. tvN ‘고교10대천왕’, ‘수요미식회’, ‘미쓰코리아’, MBC every1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시즌 2’, SBS ‘골 때리는 그녀들’ 등 다양한 방송에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지난해 1월부터 대한축구협회 이사로 활동 중이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