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중견기업 CEO♥’ 박주미, 증여받은 140억 저택 공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배우 박주미. SNS 캡처
배우 박주미가 미모를 자랑했다.

박주미는 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항상 감사합니다”라는 글과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박주미는 꽃으로 가득한 계단에서 사진을 찍고 있다. 상반신을 뒤덮을 만큼 큰 꽃다발을 선물로 받았다.

박주미는 50대가 믿기지 않는 동안 미모와 피부에 감탄이 쏟아졌다.

한편 올해 51세인 박주미는 2001년 중견기업 ‘광성하이텍’ 대표 외아들 이장원과 결혼해 슬하에 두 아들을 두고 있다.

박주미는 결혼 당시 시댁으로부터 140억원대 저택을 증여 받은 것으로 알려져 화제를 모았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