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김하늘, 입양원 찾아 아기들 위한 물건 전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아이오케이컴퍼니 제공.
배우 김하늘이 가정의 달을 맞아 성가정입양원을 방문해 후원 물품을 전달했다.

6일 김하늘 소속사 아이오케이컴퍼니에 따르면 김하늘은 최근 성가정입양원을 찾아 유아용 물티슈, 기저귀, 목욕용품을 비롯해 유아용 과자와 김, 발도르프 인형 등 아기들에게 필요한 전반적인 물품 후원은 물론 자원봉사자 및 관계자들을 위한 쿠키와 커피 등의 물품을 전달했다.

성가정입양원은 1989년 고 김수환 추기경에 의해 설립된 국내입양 전문기관으로 국내입양 활성화와 건전한 입양문화 조성, ‘한부모 가정’에 대한 편견을 없애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병행하고 있다.

김하늘은 후원물품 전달 뿐만 아니라 아이들의 생활 공간 및 기관 전체를 둘러보며 진심어린 응원과 격려를 더했다는 후문이다.

김하늘은 올해 1월에도 백신 접종 후 뇌사 상태에 빠진 중학생의 사연을 접하고 3000만원의 후원금을 전달해 화제가 된 바 있다.


이범수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