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홍석천 SNS 사칭 피해 호소…“제발 계정 없애달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홍석천 인스타그램 캡처
방송인 홍석천이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사칭 피해로 인한 고통을 호소했다.

홍석천은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요즘들어 사칭하는 인간들이 너무 많아졌네요. 다들 조심해주세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홍석천의 인스타그램 계정과 흡사한 계정의 SNS 프로필이 담겼다. 해당 사칭 계정은 홍석천 인스타그램 계정의 프로필 사진과 소개 멘트, 유튜브 채널 주소까지 그대로 적혀 있었다.

이에 홍석천은 “이상한 문자 받으시면 꼭 신고해주시고요. 제 인스타계정은 tonyhong1004 이거 하나 뿐입니다. 절대 피해입지 않게 조심하세요”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인스타그램 관계자분들도 사칭 계정 좀 없애주세요 제발”이라고 울분을 토로했다.

앞서 홍석천은 지난해 MBC 예능 ‘전지적 참견 시점’에 출연해 SNS를 통해 많은 사람들의 고민을 상담해주는 모습을 공개한 바 있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