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구준엽’ 서희원, 쇄골에 ‘커플 타투’ 포착…결혼 후 첫 근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서희원 인스타그램 캡처
대만 배우 서희원(쉬시위안)이 구준엽과 결혼 후 처음으로 근황을 공개했다.

6일 서희원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지인과 함께 찍은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서희원은 지인에게 어깨동무하며 환하게 웃고 있다. 밝은 웃음이 행복한 신혼 생활을 짐작게 한다.

또 서희원의 쇄골에 새로 새긴 듯한 타투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정확한 문구는 확인되지 않았으나 앞서 대만 연예매체 시나연예가 서희원과 구준엽이 커플 타투를 했다고 보도했기에 관심이 집중된다.

시나연예에 따르면 서희원의 새 타투는 구준엽과 같은 의미로, 두 사람이 24년 전 연애할 때 즐겨듣던 영어 발라드곡 가사다. 매체는 “두 사람에게 의미 있는 곡이기 때문에 재회 후 서로의 몸에 이 곡을 새겼다”고 전했다.

한편 구준엽은 지난 3월 “저 결혼합니다. 20년 전 사랑했던 여인과 매듭 못지은 사랑을 이어가려한다”고 밝히며 서희원과 결혼 소식을 발표했다. 두 사람은 24년 전 구준엽이 그룹 클론으로 대만에서 인기리에 활동했을 당시 1년 여간 사랑을 키웠으나 부정적인 인식과 소속사의 반대로 이별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서희원은 2011년 재벌 2세로 알려진 왕소비(왕샤오페이)와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뒀으나, 지난해 이혼했다.

구준엽은 “그녀의 이혼 소식을 듣고 20년 전 번호를 찾아 연락해 봤다. 다행히 번호가 그대로여서 다시 연결될 수 있었다”라며 “이미 많이 지나간 시간 더 이상 허비할 수 없어 결혼 제안을 했고, 그녀도 받아들여 혼인신고만 하고 같이 살기로 결정했다”라고 결혼 소감을 전했다.

구준엽은 현재 서희원과 혼인신고 후 대만에서 지내고 있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