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백상’서 연기자로 재회한 윤아·서현 모습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소녀시대 윤아와 서현의 사진이 공개됐다.

서현은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백상에서 재회한 윤현. 역시 소시는 화이트죠”라는 글과 함께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 사진에는 지난 6일 열린 ‘백상예술대상’에 참석한 윤아와 서현이 담겼다.

제58회 백상예술대상에서 윤아는 영화 ‘기적’으로 여자 최우수 연기상 후보에, 서현은 영화 ‘모럴센스’로 여자 신인 연기상 후보에 이름을 올렸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