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오정연, ‘미코’ 출신다운 비키니 몸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방송인 오정연이 군살제로 비키니 몸매를 과시했다.

오정연은 6일 자신의 SNS에 “나는 짠 바다가 다시 필요해”라는 글과 함께 야자수가 늘어진 해변에서 수영을 즐기는 모습을 공개했다.

사진 속에서 오정연은 민트색 비키니에 밀짚모자를 쓴 채 하얀 파도가 밀려오는 해변을 걷고 있다. 양손에 민트색 슬리퍼를 번쩍 들고는 신이 나 걷는 모습도 포착됐다.

또 다른 사진에서는 보라색 비키니를 입고 해변에 누워 책을 읽는 모습이다. 여유 넘치는 휴가 사진에 지인들은 하트를 연발하며 감탄했다.

한편 오정연은 SBS 축구예능 ‘골 때리는 그녀들’에 출연 중이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