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돌싱포맨 빠지기로” 김준호 ♥김지민과 결혼 임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개그맨 김준호가 연인 김지민과 재혼이 임박했음을 알렸다.

김준호는 10일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서 “살 좀 빼고 있다”고 관리 중임을 밝혔다.

김준호는 최근 온라인상에서 퍼지고 있다는 뜨거운 논쟁 덕분에 다시 한 번 중심에 섰다. 이상민은 “미래를 알 수 있는 능력이 생겼고, 재혼을 앞둔 준호가 다시 ‘돌싱’이 되는 미래를 안다면?”이라고 운을 뗐다.

김준호는 “왜 재수 없는 소리를 하느냐”면서 “예를 왜 그렇게 드는 거냐”라고 발끈해 사랑에는 진지한 로맨티스트임을 자랑했다.

탁재훈은 “준호가 ‘돌싱포맨’을 오래할 것 같다”고 짓궂은 농담을 건넸지만, 김준호는 “지루하다. 저 연애하고 있다. 곧 나는 곧 빠지기로 했다”며 확고한 ‘돌싱’ 탈출 의지를 드러냈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