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일라이가 찍어준 듯” 우이혼2 지연수 근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레이싱 모델 출신 지연수가 근황을 전했다.

지연수는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3월엔 OO월드, 4월엔 OO랜드”라며 “즐거운 시간”이라는 메시지와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엔 아들과 놀이동산에서 즐거운 한 때를 보내고 있는 지연수의 모습이 담겼다. 지연수는 43세 나이가 믿기지 않는 동안 미모로, 20대 대학생 같은 포스를 뿜어냈다.

지연수는 최근 종합편성채널 TV조선 ‘우리 이혼했어요2’에서 전 남편인 유키스 출신 일라이와 재결합 가능성을 열었던 만큼, 소소한 근황 공개에도 네티즌들의 관심을 더하고 있다.

팬들은 “일라이가 찍어주셨나 보다”, “세 가족 앞으로 행복하길 바란다”, “항상 응원하는 사람들이 많다는 거 기억하길”, “우와 세 식구 함께인가 보다. 너무 행복해 보인다”, “세 가족 행복한 일만 가득하길”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지연수는 지난 2014년 11세 연하의 일라이와 결혼했으며 2014년 득남했다. 이후 2020년 이혼 소식을 전해 충격을 안긴 바 있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