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이적, 후배 임영웅에 감동 “감사의 연속…가수하길 잘했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이적 SNS 캡처.
가수 이적이 후배 임영웅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적은 지난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어제 ‘불후의 명곡’ 녹화장에 사인 CD 전해주려 들른 영웅이”라며 “3일간의 고양 콘서트를 끝낸 뒤라 피곤할 텐데 이렇게 와주니 감동”이라는 글을 게재했다.

그는 이어 “어제 출연해준 멋진 후배들에 대해선 방송쯤에 감사 인사를 남길게요”라며 “정말이지 어젠 몸 둘 바를 모를 정도로 감사의 연속”이라고 진심을 전했다. 또 이적은 “음악 하길 잘했다”는 해시태그도 덧붙였다.

이적이 공개한 사진에는 임영웅이 선물한 사인 CD가 담겼다. 사인 CD에는 “형 멋진 곡 선물 해주셔서 감사해요! 앞으로도 늘 많이 배우겠습니다, 건강하고 행복하세요”라는 임영웅이 남긴 메시지도 써있다.

한편 임영웅은 지난 2일 이적이 작사 작곡에 참여한 신곡 ‘다시 만날 수 있을까’를 발표했다.


이범수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