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아옳이 “♥ 서주원과 불화설? 그런 거 아니에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아옳이 서주원. 사진=인스타그램
‘하트시그널’ 출신 카레이서 서주원이 의미심장한 글을 올린 것에 대해 아내 아옳이(본명 김민영)가 해명했다. 

12일 아옳이는 인스타그램을 통해 “저도 (서)주원이가 올린 거 봤다. 주원이가 한 말이라 제가 해명할 게 아닌 것 같아서 직접 물어보거나 DM(다이렉트 메시지) 하시는 게 좋을 것 같다”고 댓글을 남겼다.

이는 앞서 지난 11일 서주원이 인스타그램에 글을 올린 것에 대한 글이다.

앞서 지난 11일 서주원은 인스타그램에 “이젠 내가 널 상대로 싸워야 하네. 마지막까지 인정은 할 줄 알았는데 교묘하게 회피만 하고. 예전부터 내가 말했지. 법은 증거싸움이라고. 흔적을 남기지 말라고. 이제라도 남기지 마. 이미 많으니까”라는 글을 올렸다.
해당 글을 올리는 것과 함께 서주원이 아내 아옳이의 사진을 인스타글매에서 삭제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일각에서는 서주원과 아옳이가 갈등을 겪고 있는 것이 아니냐는 추측과 함게 이혼설이 불거지기도 했다. 

이에 대해 아옳이는 OSEN과의 인터뷰를 통해 “그런 게 절대 아니다”라고 해명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서주원은 2017년 채널A ‘하트시그널’에 출연했다. 이후 그는 자신이 고등학생 때부터 좋아했다고 밝힌 인플루언서이자 유튜버인 아옳이와 2018년 결혼했다.

임효진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