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6년 연인’ 윤현민♥백진희 결혼 질문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윤현민이 ‘공개 연인’ 백진희와 결혼 계획을 밝힌다.

13일 방송되는 KBS2 예능 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윤현민이 김태균과 딸 효린-하린 자매의 사진을 찍기 위해 포토그래퍼로 변신하는 모습이 공개된다.

윤현민은 데뷔 전 야구 선수로 활동한 독특한 이력을 갖고 있는데, 그중에서도 김태균과 한화 선후배로 절친한 사이로 지내고 있다. 김태균 가족과 만난 윤현민은 단숨에 ‘린린자매’를 사로잡아 일찌감치 ‘딸바보’ 면모를 드러낸다.

윤현민은 효린과 어색함을 없애기 위해 “효린이 방탄소년단 좋아한다며? 나도 지민 좋아해”라고 ‘아미 인증’에 나서 효린의 관심을 끄는 데 성공한다. 이어 하린에게는 “하린이는 공주같네. 공주인 줄 알았어”라고 프린세스 목걸이 세트를 깜짝 선물한다.

김태균은 윤현민에게 “너 결혼은 언제 해?”라고 돌직구를 날리고, 윤현민은 머뭇거린다. 현재 백진희와 6년째 공개 열애 중인 윤현민은 “당연히 곧 한다. 저는 딸이 좋다. 딸을 낳자고 했다”라고 결혼 계획부터 자녀 계획까지 공개, 두 사람의 결혼에 대한 관심을 높인다.


김유민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