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김태균 “살 빼면 BTS 진보다 잘생겼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김태균이 “BTS 진보다 내가 잘생겼다”고 발언했다.

지난 13일 방송된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김태균은 딸 효린, 하린 자매와 함께 가족 사진을 찍기 위해 외출에 나섰다.

이들의 사진을 찍어줄 사람은 다름 아닌 야구 선수 출신인 절친 윤현민. 이날 김태균은 딸들에게 윤현민을 소개하며 “BTS 진 닮았다”고 말했다.

BTS 팬인 효린은 “진 닮은 사람은 세상에 없다”고 단호하게 말했다. 이에 김태균은 “아빠가 진 삼촌 몸무게가 되면 더 잘생겼을 것”이라고 외모 자신감을 드러내 웃음을 자아냈다.


김민지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