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나의 해방일지’, 김지원·손석구 ‘굳은 얼굴’ 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JTBC 주말드라마 ‘나의 해방일지’.
JTBC 주말드라마 ‘나의 해방일지’(극본 박해영·연출 김석윤·제작 스튜디오피닉스, 초록뱀미디어, SLL) 측이 15일 공개한 스틸컷에서 염미정(김지원 분)과 구씨(손석구 분) 사이의 묘한 분위기가 눈길을 끈다.

지난 방송에서 구씨는 원래 자리로 돌아오라는 신회장의 명령에도 염미정을 택했다. 그러면서 자신의 마음을 “추앙한다”고 표현했다.

그러나 스틸컷에서는 감정이 격해진 두 사람의 모습과 굳은 얼굴이 보여 사건이 일어났음을 짐작하게 한다.

산포에는 뜻하지 않는 손님이 찾아온다. 구씨와 클럽에서 일했던 선배가 직접 내려온 것이다.

12회에는 염미정과 구씨의 일상에 위기가 닥친다. 앞서 공개된 예고편에는 구씨에게 협박전화를 하는 백사장(최민철 분)의 모습이 담겼다.

여기에 구씨의 선배까지 염제호(천호진 분)의 집에 찾아오면서 예상치 못한 일이 벌어진다.

12회는 15일 오후 10시 30분 방영된다.

강민혜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