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엄정화, 오늘 ‘우리들의 블루스’ 등장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tvN 주말드라마 ‘우리들의 블루스’.
tvN 주말드라마 ‘우리들의 블루스’(극본 노희경·연출 김규태, 김양희, 이정묵·기획 스튜디오드래곤, 제작 지티스트)에 고미란(엄정화 분)이 15일 등장한다.

그는 후반부 새로운 에피소드를 여는 인물로, 정은희(이정은 분)의 친구다.

‘미란과 은희’ 에피소드는 30년 지기 두 친구 사이 벌어지는 애증의 우정 이야기를 그린다. 극중 고미란과 정은희는 달라도 너무 다른 친구들이다. 유복한 집안에서 자란 고미란은 가정 형편이 어려운 은희를 살뜰히 챙겼다. 이러한 두 사람에게 친구들은 ‘공주와 무수리’ 같다며 놀리기도 했지만 두 사람은 우정을 지켰다.

15일 방영분에선 서울에 살던 고미란이 갑작스레 제주로 오게 되며 미란과 은희 에피소드가 시작된다. 스틸컷에는 제주 공항에 도착한 고미란의 모습이 담겼다. 마중 나간 정은희는 친구 고미란의 짐꾼을 자처한다. 양손에 캐리어를 끌고 앞장선다.

고미란은 제주에 오자마자 푸릉마을을 웃음으로 물들인다. 친구들, 큰 어른들 강옥동(김혜자 분), 현춘희(고두심 분)까지 미소를 짓고 있는 모습이 고미란이 푸릉마을에서 어떤 존재였는지 짐작하게 한다.

드라마는 오후 9시 10분에 방영된다.

강민혜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