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김영희, 결혼식 루머 반박 “800명 넘게 왔는데 왜 아무도 안왔다 하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김영희 인스타그램 캡처.
방송인 김영희가 10세 연하 프로 야구선수 출신 윤승열과의 결혼식에 아무도 참석하지 않았다는 루머에 대해 반박했다.

김영희는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승열아, 그나저나 우리 결혼식 당시 홀에 50분밖에 못 모시는 상황이었는데도 지인분들이 800분 넘게 오셔서 식사도 못 하시고 사진도 못 찍고 얼굴만 보고 가신 분도 많았는데”라는 글을 남겼다.

또 김영희는 “못 오신 분들도 축의금 보내주시고 너무 행복한 날이었는데 왜 결혼식 초대한 적 없는 유튜버들이 결혼식에 아무도 안 왔다고 하는 걸까”라고 덧붙였다.

앞서 일부 유튜버들은 김영희와 윤승열의 결혼식에 아무도 참석하지 않았다는 루머를 퍼뜨렸다. 이에 김영희는 해당 루머에 대해 반박하는 글을 남긴 것으로 보인다.

한편 김영희는 지난해 1월 윤승열과 결혼했고, 올해 2월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계정을 통해 임신 소식을 알린 바 있다.


이범수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