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길에서 ‘아내 엉덩이’ 움켜쥔 유명 연예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유세윤 부부의 온라인에서 화제다.

유세윤은 지난 15일 인스타그램에 술에 취한 채 아내의 엉덩이를 두 손으로 움켜쥔 사진을 올렸다.

유세윤은 “어제는 우리 서로 너무 많이 취했던 거 같아. 멋진 밤이었어 다시는 이런 일 없을 거야”라고 썼다.

유세윤이 올린 사진을 본 인스타그램 이용자들은 댓글로 “찐 부부의 스킨십. 응원합니다” “예쁘게 사는 모습 보고 배워갑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유세윤 부부는 함께 부산 여행을 떠났다. 유세윤은 기차역 벤치에 앉아 아내와 마주 보는 사진, 아내와 술을 마시고 음식을 함께 먹는 사진, 부산 바다가 보이는 야외 수영장에서 수영을 즐기는 사진도 공개했다.

1980년생인 유세윤은 1976년생인 4살 연상의 황경희 씨와 2009년 결혼했다. 슬하에 아들 1명이 있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