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이지혜 “사기치고 살진 말아야 할텐데...” 무슨 일? [EN스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이지혜. 인스타그램
가수 이지혜가 남다른 미모를 자랑했다.

21일 이지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초근접 셀카를 공개했다. 사진에는 머리를 가지런히 묶은 모습으로 카메라를 응시하는 이지혜의 모습이 담겼다. 

사진과 함께 이지혜는 “사기치고 살진 말아야 할텐데”라고 덧붙여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는 사진을 통해 공개한 휴대폰 어플 보정 전후의 모습에 대해 언급한 것이었다. 이지혜는 “실사진 올렸으니 너무 노여워 마시길”이라고 적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지혜는 지난 2017년 세무사 문재완과 결혼해 슬하에 두 딸을 두고 있다. 이지혜는 최근 심장질환을 발견하면서 건강을 위해 MBC FM4U ‘오후의 발견 이지혜입니다’에서 하차했다.


임효진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