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슈, ‘노출 논란’ 의식했나…바다도 “탱크톱 금지” 댓글 달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슈. 플렉스티비 방송화면 캡처
그룹 S.E.S. 출신 뮤지컬 배우 바다가 동료 슈를 응원했다.

슈는 지난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건강이 최고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아이보리색 운동복이 담겨있다. 또 슈는 보드를 타는 사진과 함께 “넘어지지 말고 조금씩 조금씩”이라는 글을 덧붙이기도 했다.

이에 바다는 “바르게 열심히” “화이팅해라 할 수 있다” 등의 응원 댓글롸 함께 불꽃 이모티콘을 더하며 격려했다.

특히 최근 도박 논란 후 4년 만에 방송 복귀를 알리며 인터넷 방송에 나섰던 슈는 가슴 부위에 노출이 있는 의상으로 대중의 비난을 받았다.

이를 의식한 듯 바다는 깔끔한 스타일의 운동복을 두고 “이게 더 낫다. 탱크톱 금지”라고 강조해 눈길을 끌었다.

김민지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