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유이 “다이어트 후 8kg 증가…건강한 몸매 유지” [EN스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유이. 앳스타일
배우 유이의 앳스타일 6월호 화보가 25일 공개돼 화제다.

최근 화보 촬영을 진행한 유이는 와인과 골프가 더 해진 콘셉트를 완벽 소화했다.

유이는 앞서 지난 2월 종영한 tvN ‘고스트 닥터’에서 해외파 신경외과 전문의 장세진 역을 맡아 겉은 차갑지만 속은 따뜻한 캐릭터의 매력을 보여줬다.

메디컬 드라마에 처음 도전한 유이는 “의학 용어가 많다 보니 걱정이 많았지만, 주변에서 잘 어울린다는 의외의 반응을 보내줘서 자신감을 얻었다”고 밝혔다.

또 유이는 앞서 다이어트에 대한 강박에서 자유로워졌다고 고백한 바 있다. 몸매와 얼굴에 대한 강박을 내려놨다고 밝힌 유이는 “나를 안 좋게 보는 몇몇 시선에 스스로를 강박하는 부분이 있었던 것 같다. 나 자신을 더 사랑하려고 노력하고 있다”고 털어놨다.

유이는 지난해 한 예능을 통해 다이어트 후 8kg이 증가했다고 밝힌 바 있다. 이에 대해 그는 “보디 프로필을 찍고 8kg이 도로 쪄서 원래 체중으로 돌아온 것뿐이다. 몸무게는 크게 중요하지 않은 것 같다. 건강한 몸매를 유지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유이의 화보와 인터뷰는 앳스타일 매거진 2022년 6월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

임효진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