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손담비♥이규혁, 상견례서 생긴 일…“어머니들끼리만 만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손담비, 이규혁. 사진=SBS
손담비, 이규혁이 2세 계획을 밝힌다.

오는 30일 방송되는 SBS 예능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서는 손담비, 이규혁과 손담비 어머니의 유쾌한 만남이 그려진다.

손담비, 이규혁은 손담비의 어머니를 만나기 위해 한 재래시장을 찾았다. 손담비 어머니는 그토록 바랐던 딸의 결혼 성사에 행복한 듯 사위 이규혁을 만나자마자 함박웃음을 지어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심지어 어머니는 시장 곳곳의 단골 가게들을 방문하여 사위 이규혁을 자랑하는가 하면 시장 한복판에서 방탄소년단의 노래에 맞춰 춤을 춰 스튜디오를 들썩이게 만든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손담비 어머니는 2세 잔소리에 돌입했다. 어머니의 기습 임신 질문에 이규혁은 진땀을 뺀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손담비, 이규혁은 두 사람의 2세 계획을 최초로 고백해 모두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최초로 공개되는 손담비, 이규혁의 2세 계획은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이날 손담비 이규혁은 결혼 전 상견례에 대해 말했다. 손담비는 “상견례 날 우리 없이 어머님들끼리만 만나지 않았냐”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손담비, 이규혁이 상견례 당일 불참을 선언해 결혼 당사자들 없이 양가 어머니들끼리만 만나게 됐다는 놀라운 사실이 밝혀지면서 충격을 안겼다. 이에 스튜디오에서는 “어머님들끼리만?”, “그런 일이 있을 수 있어?”라며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한편, SBS ’동생이몽2‘는 오는 30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임효진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